본문 바로가기

따뜻한 부자의 취미/따뜻한 농부

꽃심어야할 곳에 채소경작하는 따부ㅋㅋ




오래간만입니닷! 오늘 하루도 즐겁게 보내고 계시죠?


어제 그제 날이 무척 좋다못해 더웠습니다. 결국 에어컨가동. ㅋ


잔디밭에 날파리, 왕파리와 몇마리 벌들이 웽웽하며 날아다니니 


하이디(에너자이너 저먼 셰퍼드)와 스튜이(한국 믹스견) 강아지 남매는 


그 벌레들을 맛보겠다며 여기저기 뛰댕기고 


더운 날씨로 인해 혀가 땅바닥까지 내려오는 재밌는 풍경도 볼 수 있었습니다. 


정말.... 여름이 한발짝 다가왔네요.  







집 앞에 작은 텃밭(이웃집들 보면 이 곳에 꽃을 심더군요)이 있는데


그냥 놀리기 뭐해서 고추(Hot pepper)와 통통한 할리피뇨(Jalapeno)를 심어주었어요.


일 끝나고 집으로 온 재순이. 여기다 또 채소경작하냐고 코웃음을 날립니다. 







사실 작년 이곳에 토마토를 심었다가 정글을 만드는 대참사가... 


보통 방울토마토 화분에 심어 키우잖아요?


얼마나 자라겠어하고 문 앞에다 심었는데 무척 잘자라 제 키를 훌쩍 넘어버려 


쓰려지는 토마토 지지대 만드느라 개고생을 했다는 후문이.. ㅋㅋ


참고로 그 토마토종은 Sweet 100. 







2013년 채소를 재배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2014년엔 텃밭 디자인을 좀 해봤어요.


젤 큰 놈이 할리피뇨구요. 그 주위로 심어진 작은 아이들은 고추.


나름 클래식하죠? ㅋㅋ 뭥미. ㅋㅋㅋㅋ


무슨 뜻인지도 모르고 무작정 쓰고 봅니다. 오늘 주책은 여기까지! ㅋㅋ





  • 라온PD 2014.05.09 23:36 신고

    작은 텃밭이 있어 참 좋은 듯 합니다.

    • 따뜻한 부자 2014.05.10 00:55 신고

      아직 초보라 제대로 꽃을 피워보지도 못하고 시들시들 사라져간 아이들이 많아요. 금년에는 열심히 키워볼려구요.
      댓글감사하구용. 오늘도 즐겁고 웃음 가득한 하루가 되길 바랄게요. ^^

  • 미스빅로그。 2014.05.16 11:31 신고

    강아지도 올려주시면 좋겠어요!!ㅋㅋㅋ 작은 텃밭 부럽네요 정성을 요하긴 하지만 잘 자라주면 행복함이 클꺼에요~^^

    • 따뜻한 부자 2014.05.18 00:22 신고

      정말 쉬운일이 하나도 없다니까요.
      고추 얼른얼른 자라서 땀뻘뻘 얼큰한 음식을 먹고 싶어요.
      한국음식이 정말 최고임!
      오늘도 이곳은 햇님이 구름 뒤에 꽁꽁 숨어 전혀 보이질 않네요. ㅠㅠ
      댓글 감사하구요. 오늘 하루도 햄볶는 하루보내세용. ^^